파키스탄의 풍경은 독특하다

문화적으로나 사회적으로 다양한 나라인 파키스탄은 마법과 신비로운 아름다움을 지닌 땅이다. 수천 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가는 문명을 자랑하는 이 나라는 지역 사회, 역사가, 예술가, 고고학자, 인류학자들의 지식과 경험으로부터 물려받은 문화 유물의 보루이다. 이 나라의 정신적 유산은 이슬람 사원, 사원, 사원, 교회, 구루드와라, 만디르에 의해 전형적으로 묘사된다. 미국 잡지 콘데나스트 트래블러는 파키스탄을 2020년 관광 여행지 1위로 꼽았다.

고대 도시인 택실라는 불교의 스투파들과 고고학적 유적이 있는 보물들의 보고이며, 역사의 이야기들은 사도 토마스가 서기 1세기에 오늘날의 택실라에 왔다는 것을 말해준다. 치트랄의 칼라샤 계곡 깊숙한 곳에서 알렉산더 대왕의 후손으로 추정되는 원주민 부족을 만날 수 있다. 그것의 문화적 힘 때문에, 세계 경제 포럼은 파키스탄을 유네스코 세계 문화 유산의 상위 에 포함시켰다.

파키스탄의 풍경은 독특하고 다양하며, 북쪽에서 남서쪽으로 이어지는 일련의 낮은 산맥, 평원과 사막, 동쪽에서 아라비아 해의 따뜻하고 매혹적인 해변이 있다. 7,253개의 빙하가 알려져 있는 파키스탄은 극지방 이외의 지구상의 다른 어떤 나라보다 더 많은 빙하를 가지고 있습니다.

파키스탄의 북쪽 지역은 카라코람, 힌두쿠시, 히말라야 등 세 개의 장관을 이루는 산맥과 만난다. 파키스탄에는 , 낭가파르바트, 가셔브룸 , 브로드피크를 포함하여 세계에서 가장 높은 14개의 독립 봉우리 중 5개가 있다. 7,000미터 이상의 108개의 봉우리와 6,000미터 이상의 4천개 이상의 봉우리가 있는 이 시리즈는 전체 시리즈를 파키스탄의 산에 바칠 수 있다. 높은 산 외에도 북쪽은 문화 유산, 아름다운 계곡, 자연 호수, 빙하, 그리고 희귀한 동식물들을 제공한다. 길기트 발티스탄의 산두르 정상에서 열리는 폴로 축제는 눈 덮인 산, 고산 꽃, 그리고 반짝이는 호수를 배경으로 한 진귀한 경험이다.

파키스탄의 4개 주는 음식, 예술, 전통, 그리고 삶의 방식에 대한 차이와 함께 풍부한 문화적 다양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항구 도시인 카라치에는 엠파이어 마켓, 브리스톨 호텔, 프레레 홀, 그리고 설립자인 아버지 퀴드-e-아잠 진나의 묘와 같은 랜드마크가 있다. ‘프런티어의 도시’로 알려진 페샤와르는 역사적 유적지가 있는 중앙아시아와 남아시아의 교차로, 키사 카와니 바자의 빼놓을 수 없는 아름다움에 자리 잡고 있다. 발루치스탄에는 ‘파키스탄의 과일 정원’이라는 별명이 붙은 퀘타, 우락 계곡, 퀘이드-이-아잠 레지던시 지아라트, 피신 밸리 등 숨막히는 명소가 있다.

자연을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고요한 주거지, 자연의 혜택을 부여받은 푸르른 녹색 카슈미르는 스키, 패러글라이딩, 강 래프팅과 같은 스포츠 활동에 이상적입니다. 북쪽에서는 발티스타니 왕족처럼 19세기 중반의 하플루 궁전에서 살 수 있습니다. 무굴 건축을 경험하기 위해서는 라호르 요새, 샬리마르 정원, 바드샤히 모스크 등의 관광지가 있는 라호르 방문은 필수다.

영국 배낭여행협회는 파키스탄을 2018년 모험 여행지 1위로 선정했다. 의 저자 은 파키스탄 사람들이 “친절하고 친절하며 환영하는 사람들”이라고 썼다. 사전 미팅 없이 집으로 초대해 줄 현지인들은 관대하고, 가게 주인들은 당신이 아이쇼핑을 하는 동안 차이나를 먹으라고 요구할 것이고, 풍부한 문화력은 당신을 두 팔 벌리고 껴안는다. 파키스탄의 길거리 음식과 임시 카페의 차이(차)는 탄력 있고 즐거운 젊은이들로 북적이는 그들만의 세계이다. 향기롭고, 맵고, 맛있는 – 많은 지역 음식들은 그 나라의 역사와 지리에 뿌리를 둔 문화 유산을 가지고 있다 실시간카지노.

최근 몇 년 동안 파키스탄은 자국의 안보 상황이 놀랄 만큼 개선되는 것을 목격했다. 2021년 갤럽 법질서 보고서에 따르면 파키스탄, 이탈리아, 스리랑카, 이스라엘은 84점으로 세계 여러 선진국을 능가한다. 세르비아에 기반을 둔 452개 도시의 누메오 범죄 지수는 카라치의 순위를 2013년 13위에서 2021년 127위로 향상시켰으며 이슬라마바드와 라호르는 각각 396위와 274위로 파키스탄의 도시들이 다른 주요 국제 도시들에 비해 안전하다는 것을 보여준다. 파키스탄은 또한 2022의 많은 선진국들과 비교하여 훨씬 더 나은 가격을 받는다.

파키스탄의 환대와 관광 산업은 고동치고 있다. 임란 칸 총리는 관광 진흥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있으며 총리의 결단력은 긍정적인 결과를 낳고 있습니다. 파키스탄의 관광 미래는 정부가 지속적인 노력과 향후 관광 진흥을 위한 시책을 통해 새로운 프로젝트를 시작하고 일자리를 창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기 때문에 희망으로 가득 차 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